즐겨찾기 추가
3.24(금) 21:54
아침신문
광주
광주교육청
동구
서구
남구
북구
광산구

광주광역시교육청, ‘빛고을 온라인학교’ 3월부터 시범 운영

오는 9월 정식 개교, 학생 개별 맞춤형 교육 실시
2023. 01.25(수) 20:49확대축소
[광주/교육]정순이 기자 = 광주시교육청이 오는 3월부터 ‘가칭)빛고을 온라인학교’ 시범 운영을 시작한다.

24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가칭)빛고을 온라인학교(이하 빛고을 온라인학교)’는 광주시교육청이 최초로 제안한 사업으로 정부 국정과제로까지 채택돼 지난해 9월 교육부 시범 사업 대상으로 최종 선정됐다.

온라인학교는 교실, 교사 등을 갖추고 소속 학생 없이 시간제 수업을 제공하는 새로운 형태의 학교이다. ‘빛고을 온라인학교’는 남구에 위치한 (구)광주과학고 기숙사동 리모델링 공사를 통해 디지털 기반 최신 원격교육 인프라 및 설비를 갖추게 된다. 오는 9월 정식 개교를 위해 교명 공모, 학교 설립을 위한 조례 개정, 시설 공사 등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온라인학교는 소속 학생 없이, 관내 고등학교 학생들을 수업 대상으로 한다. 일반 학교 학생들이 소속 학교에서 원하는 과목이 개설되지 않은 경우 학교장의 승인을 받아 온라인학교에서 과목을 이수할 수 있다. 단위 학교에서 개설이 어려운 과목이 있을 경우에도 온라인학교에 과목 개설을 요청할 수 있다.

온라인학교 수업은 실시간 쌍방향 원격수업으로 이뤄진다. 시교육청은 오는3월 시범운영을 계획하고 있으며 온라인학교 교사 6명을 이미 선발했다. 선발된 교사는 온라인 공동교육 거점센터인 운남고에 임시 교무실에서 생활하면서 거점센터·스튜디오 등을 활용해 수업을 진행한다.

온라인학교의 과목 개설 및 운영, 평가·기록 등 기본적인 운영 방식은 현재 공동교육과정 기준을 따른다. 지필평가는 등교해 실시하는 것이 원칙이다. 수행평가는 원격수업 또는 대면으로 학생의 수행과정 및 결과를 교사가 직접 관찰해 평가하게 된다.

시교육청은 3월 시범운영을 시작으로 오는 9월 정식 개교를 목표로 학교 설립, 교원 배치, 교육과정 편성 등 관련 부서가 협업하고 있다.

이정선 교육감은 “공립 온라인학교는 우리 교육청의 최초 제안으로 설립되는 새로운 유형의 학교인 만큼 오는 3월 시범운영을 시작으로 9월 정식 개교까지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온라인학교는 학생 개별 과목 선택권을 최대한 보장하고, 학생 개별 맞춤형 교육이 이뤄진다“며 ”이는 우리 학생들의 다양한 실력을 키울 수 있는 새로운 광주형 미래교육의 모형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동부교육지원청, ‘2023학년도 수학여행 컨설팅 지원단’ 협의회 실시
광주광역시교육청, 광주광역시고등학교학생의회 개방형 의원 추첨
광주광역시교육청, 재해취약시설 민관합동 해빙기 안전점검 실시
광주서부교육지원청, 교육활동 침해 피해 교사 대상 변호사 지원 시동
광주동부교육지원청, ‘동부부르미‘ 발대식 및 학생 위기관리 연수 실시
광주광역시교육청, 시설과 청렴 문화조성에 발 벗고 나서
광주광역시교육청, 재정집행률 목표 달성으로 인센티브 100억 확보
광주광역시교육청, 학교 급식종사자 폐암검진 전체 대상 확대 실시
광주서부교육지원청, 초등학교 학교운동부 담당교사 컨설팅 실시
광주동부교육지원청, ‘학교급식 조리도구 미생물 검사’ 실시
광주광역시교육청, (재)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조직위와 업무협약 체결
광주동부교육지원청, 개학기 학교주변 유해업소 유관기관 합동 점검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