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3.24(금) 21:54
아침신문
전남
전남교육청
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전남도의회, 서동욱 의장 '여순사건 희생자․유족 위한 실효성 높은 지원방안 마련 총력'

19일, 「여수․순천 10․19사건 희생자 및 유족 생활보조비 지원조례」 제정 공청회 참석
2023. 01.19(목) 15:34확대축소
[전남/사회]문근미 기자 = 서동욱 전남도의장은 19일 순천대학교 파루홀에서 열린 「여수․순천 10․19사건 희생자 및 유족 생활보조비 지원조례」 제정을 위한 공청회에 참석해 “공청회를 통해 희생자와 유족들을 위한 실효성 있는 지원방안이 활발히 논의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서 의장은 이날 축사를 통해 “여수․순천 10․19사건은 해방정국 당시 시대적 상황 속에서 발생한 역사적 비극”이라며 “여전히 현재 진행형인 지역의 아픈 역사이고 그 상처는 아직 우리에게 남아있다”고 말했다.

이어, “다행스럽게도 많은 분들의 헌신적인 노력 속에 「여수․순천 10․19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이 제정돼 작년 1월 21일부터 올해 1월 20일까지 여순사건 진상규명과 희생자․유족 신고를 접수해 왔다”며 “하지만 현재 피해신고 접수가 전남도가 조사한 희생자 11,131명 대비 51%에 불과한 총 5,670건에 그치고 있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이에 “보다 많은 유족들의 피해신고가 접수될 수 있도록 시행령 개정을 통한 신고접수 기간 연장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며 “특별법 제정 시 반영되지 않았던 희생자와 유족들의 요구사항이 포함될 수 있도록 지역 국회의원들과 협력하여 유족에 대한 생활지원금 등의 내용이 포함된 특별법 개정을 꼭 이뤄내야 한다”고 피력했다.

특히, “여순사건 희생자와 유족들의 명예가 하루빨리 회복되길 바란다”며 “전남도의회에서도 여순사건에 대한 부정적 편견을 해소하고 전 국민의 공감대를 형성해 나가기 위해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남도, 김영록 지사 기상 상황따른 단계별 특단의 가뭄 대책 지시
전남개발공사,‘수의계약총량제’도입 시행
전남도, 전남소방-하이트진로 산불 예방 화재안전시설 전달식
전남도의회, 이 철 위원장 동북아 해상무역왕 장보고 유적지 찾아 일본으로
전남도의회, ‘다문화교육 100인 원탁토론회’ 성료
전남도, 여수광양항 물동량 증대 머리 맞대
전남개발공사, 지방공기업 고객만족도 1위 달성
(재)전남창조경제혁신센터, 전남도‧전남혁신센터 전남 귀농어귀촌인 우수 창업활…
전남도의회, 전남도와 여수광양항 활성화 추진 방안 머리 ‘맞대’
전남도, 국내 첫 대규모 해상풍력단지서 연구․기술 개발
전남도, 고흥 우주발사체 국가산단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전남도의회, 강문성 도의원 친일 굴욕외교 규탄 ‘제3자 변제안’ 철회 촉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