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8.5(금) 18:13
아침신문
전남
전남교육청
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보성군, 다양한 신소득 아열대 작목 육성

아열대작목의 재배면적을 확대하고 기술 이전뿐 아니라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
2022. 06.28(화) 21:22확대축소
[보성/사회]문근미 기자 = 보성군은 최근 5년간 애플망고를 시작으로 바나나, 파인애플, 백향과 등 다양한 신소득 아열대 작목 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현재 보성군에는 애플망고 1.0㏊, 바나나 0.3㏊로 아열대 단지가 조성되어 있으며, 특히 바나나의 경우 친환경으로 올해 약 40톤 이상의 수확을 앞두고 있다.

지구온난화로 인한 이상 기후 탓에 아열대 작목에 대한 관심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며, 아열대 작목으로 작목 전환을 계획하고 있는 농가들을 비롯하여 특히 귀농 귀촌인들을 비롯한 젊은 층의 관심이 뜨겁다.

보성군은 기후변화에 대응한 신소득 아열대 작목 육성을 목적으로 농업기술센터 내 아열대실증포를 운영해 파인애플, 애플망고, 백향과, 용과 등 다양한 아열대 작목 실증재배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농가 시범사업을 통해 지역에 맞는 맞춤형 재배기술 확립 및 보급으로 아열대 작목을 농가의 새로운 소득원으로 성공리에 정착시켜 나가고 있다.

보성산 바나나와 애플망고는 7월 말부터 수확을 시작하여 8월 중 본격 출하될 것으로 보이며, 가격은 바나나의 경우 7,000 ~ 12,000원/kg, 애플망고는 30,000~40,000원/kg으로 전망하고 있다.

보성군농업기술센터 권현주 소장은 “농가분들의 지속적인 문의와 관심이 많은 만큼 앞으로도 애플망고를 비롯한 아열대작목의 재배면적을 확대하고 기술 이전뿐 아니라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보성군, 조성면 온(溫)마을 돌봄공동체 밑반찬 나눔 봉사
보성군, 활기 띠는 보성군 작은영화관 코로나19 이전 수준 회복
보성군, 조성 은림(隱林)마을 ‘비밀의 숲 마을관리소’ 조성
보성군, 보성 차문화 멀티플렉스 ‘봇재’ 핫플레이스 인기
보성군, 출향 향우 등 건강한 여름나기 생필품 기탁
보성군, 제암산자연휴양림 광주 근교 피서지 인기
보성군, 찾아가는 기본형 공익직불제 의무교육 한창!
보성군, 하반기 전기자동차 민간 보급사업 신청‧접수
보성군, 상반기 「중대재해예방」 안전 의무 이행실태 점검
보성군, 민선8기 첫 추경 6,860억 확정 연말 8천억 목표
보성군, 지역대학과 연계한 인문학 강좌 주민 호응
보성군, 선제적 폭염 대응 종합대책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