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8.5(금) 18:13
아침신문
더불어민주당
국민의당
자유한국당
바른정당
정의당

정의당 윤소하 국회의원, 31일 영광한빛원전 3,4호기 현장방문
2017. 08.30(수) 22:47확대축소

[국회/아침신문] =  윤소하 의원과 정의당 강은미 부대표, 탈핵특위 김제남전의원, 정의당 광주시당(위원장 장화동)과 전남도당은 내일 31일, 영광 한빛원전 3,4호기 현장을 방문합니다.

이번 현장 방문은 지난 7월 중순, 영광한빛핵발전소 4호기의 격납건물 철판구멍과 콘크리트 부실시공이 드러난 데 이어, 증기발생기에 11cm 망치등 각 종 이물질이 제작시부터 들어간 채 가동해 왔다는 사실이 추가로 드러난데 따른 것입니다.

정의당과 윤소하 의원은 우선 31일 오전 9시 30분 영광군 주민들을 만나 한빛 원전에 대한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이어 영광 한빛원전 3,4호기를 방문하여, 현장 브리핑과 점검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방사능은 한번 유출되면 사실상 제거가 불가능한 것으로, 어떠한 극한 상황에서도 방사능 누출을 막아야 하며, 이는 원전 건설에 있어 가장 중요한 문제입니다.

그럼에도 핵발전소의 5중 방벽 안전성에 구멍이 뚫린 부실이 발생하고, 증기발생기에서 망치등 이물질이 다 수 발견되었으며, 더욱이 이를 20여년간 확인하지도 못했다는 것은 발전소 건설과 이후 안전 점검에 있어 총체적 허점이 있는 것은 아닌가 의심케 합니다.

영광핵발전소에서 사고가 날 경우 이는 돌이킬 수 없는 재앙이 될 것이며, 가장 큰 피해자는 광주전남 시도민이 될 것입니다.

 이에 윤소하 의원과 정의당은 이번 영광주민 간담회와 핵발전소 방문을 통해 현장 상황을 직접 확인하고, 이후 포괄적인 안전 대책을 강구하는 계기로 만들어 갈 것입니다.

아울러 이를 바탕으로 지역 주민 대책위와 함께 공동 대응을 해 나갈 것입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추혜선 의원, 신용보증기금 안양지점 일일 명예지점장 위촉
바른미래당 이재환 부대변인 논평, 일베의 디지털 성범죄 행위에 대해 수사당국의 강력…
정의당 농민위원회 위원장 박웅두 논평, 유엔농민인권선언의 유엔총회 통과를 환영한다…
정의당 최석 대변인 브리핑, ‘부하 성폭행 혐의 해군 장교, 2심서 잇따라 무죄’
정의당 정호진 대변인, 자유한국당 보이콧, 도대체 몇 번째인가/탄력근로제 정의당 주…
정의당 이정미 대표·윤소하 원내대표, 120차 상무위 모두발언
정의당 윤소하 국회의원, 31일 영광한빛원전 3,4호기 현장방문
정의당전남도당 [성명], 국방부의 ‘5·18광주민주화운동 특별조사단’ 구성을 환영하…
정의당 전남선거대책위원회, 여수 광양 순천 유세
정의당 심상정 대통령 후보, 전남 순천 구례 방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