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5.25(수) 18:19
아침신문
전남
전남교육청
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여수시, 여순사건 영화 ‘동백’ 국가기록원에 영구 보존되다!

여순사건 관련 영상콘텐츠로서 학술, 공익적 가치 인정
2022. 01.06(목) 15:25확대축소
[여수/사회]정순이 기자 = 여수시 지원 하에 제작된 여순사건을 배경으로 한 영화 ‘동백’이 국가기록원에 수집되어 후대에 계승된다.

국가기록원은 올해 ‘역사의 큰 파도로 피해를 입은 민간인들’이라는 큰 주제로 수집을 진행했다.

영화 ‘동백’은 민간인 피해 테마로 수집되어 추후 학술적‧공익적 목적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영화 ‘동백’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원로배우 박근형과 주연배우 김보미, 정선일 등 다수의 배우들이 대거 참여해 여순사건 당시 아버지를 잃은 노인 황순철과 가해자의 딸 장연실의 세대를 이어온 악연을 풀기 위한 갈등과 복수 그리고 화해와 용서를 담은 영화다.

지난해 4월 영등포에서 국회의원 초청 시사회를 열어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에 든든한 문화콘텐츠적 지원군 역할을 했다. 지난해 6월 여순사건 특별법이 통과됨에 따라 지난 10월 21일 국내 첫 개봉하면서 여순사건에 대한 전 국민적인 관심도를 증폭시키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여순사건을 담은 영화 ‘동백’이 국가기록원의 중요 역사 콘텐츠로서 인정받아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여수시는 시정부에서 해야 할 여순사건 피해사실 조사, 기념공원과 같은 후속조치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가기록원은 우리나라 기록 관리정책을 수립하고, 국가 주요기록물을 수집 및 체계적으로 보존‧관리하여 국민 누구나 기록물을 활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는 행정안전부 소속 기관이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여수시, 화양면 나진리에 ‘친환경 스마트’ 시내버스정류소 준공
여수시, 공공기관 취업 준비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교육 지원
여수시, '뜨거운 햇볕 피해가세요' 폭염대비 그늘막 운영
여수시, 2023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희망자 모집
여수시, 문수동 제6호 ‘치매안심마을’ 지정
여수시, 전남대 여수캠퍼스 학생 대상 ‘취업역량 강화 교육 프로그램’ 운영
여수시, ‘상생‧소통‧협력’ 2022년 상반기 노사민정협의회 개최
여수시, ‘제21회 식품안전의 날’ 기념행사 성황리에 개최
여수시, ‘여수시민의 상’ ‘자랑스런 여수인’ 8월 12일까지 추천 접수
여수시, 남산동 일원 ‘전라남도 공공서비스디자인’ 사업 공모 선정
여수시, 2022년 여름방학 ‘대학생 행정인턴’ 165명 모집
여수시, 여수 만덕교차로 하행선(돌산, 시내방향) 고가도로로 변경 운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