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0.19(화) 17:27
아침신문
전남
전남교육청
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순천시, 순천만국가정원에서 멕시코 독립 200주년 기념 행사 열려

- 양국의 지속적인 동맹과 우정을 이어간다는 의미로 포인세티아·천수국 식재 -
2021. 09.14(화) 16:32확대축소
[순천/사회]정순이 기자 = 순천시(시장 허석)는 9월 14일 순천만국가정원 멕시코정원에서 멕시코 독립 200주년과 독립 선언 211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주한 멕시코대사관이 주최한 이번 기념행사는 멕시코의 역사적인 순간인 독립 2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로, 허석 순천시장, 브루노 피게로아 주한 멕시코대사, 멕시코 기업 ㈜지에스디케이(GSDK)의 까를로스 마하레스 대표 등이 참석했다.

브루노 피게로아 주한멕시코 대사는 한국에서 유일하게 멕시코정원 이름이 있는 순천만국가정원에서 멕시코 독립 200주년과 독립선언 211주년을 기념한 뜻깊은 자리였다고 말했다.

행사는 축사, 기념사와 함께 멕시코정원을 관람하고, 멕시코 독립 200주년을 기념하는 꽃 식재 행사를 가졌다. 기념꽃은 멕시코 전통꽃으로 양국의 지속적인 동맹과 우정을 이어간다는 의미에서 축복을 상징하는 포인세티아와 우정을 뜻하는 천수국(아프리카 메리골드)을 식재했다.

순천만국가정원 내 멕시코정원은 멕시코의 유서 깊은 유적인 엘 카스티요를 모티브로 디자인한 전망대와 관람석, 20세기 멕시코 대표 건축가 루이스 바라간의 집을 재현하여 정열적이고 아름다운 모습으로 방문객들에게 고풍스러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순천시 관계자는 “멕시코정원은 멕시코 특유의 건축 벽과 눈에 띄는 색, 멕시코 사인보드와 선인장 조형물, 멕시코가 원산지인 식물들이 식재되어 포토존으로 인기가 높다.”며, “금번 기념행사는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를 앞두고 멕시코와 대한민국이 한층 더 가까워지는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순천시, 순천만 달밤 야시장 개장! 한국 최고의 야시장으로!
순천시, 흑두루미 평화의 기운 안고 세계유산 순천만에 안착
순천시, 신청사 건립부지 지장물 해체공사 본격 시작
순천시, 생태와 만나는 K-POP ‘2021 K-POP in 순천’ 열린다!
순천시, 순천만 달밤 야시장! 베일을 벗다!
순천시, 창의 인재의 요람 순천만잡월드! 10월 16일 개관!
순천시, ‘한중일 전통의상 패션쇼’ 성황리 개최
순천시, 청년의 고민을 함께 나누는 ‘정겨운 담소’ 가져
순천시, 허석 순천시장 '정원도시를 통해 탄소중립 실현'
순천시, 2022년 생활폐기물 처리 대행업체 공개경쟁입찰로 선정
순천시, ‘함께 누리는 일상의 평화’ 2021순천 한중일 평화포럼 개최
순천시, 제25회 노인의 날 기념식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