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2.15(일) 21:15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김두관 의원, 잘나가는 상위 1% 가수와 0.1% 스포츠 선수 동종업종 소득의 50% 차지

- 가수 상위 1%, 스포츠선수 상위 0.1% 소득금액만 40억 원 넘어
- 김두관 의원 “탈세 혐의 등으로 국민께 실망시키는 일 없도록 성실납세 안내 필요”
2019. 10.30(수) 22:01확대축소

[국회/아침신문] = 국내·외에서 활동하고 있는 가수와 스포츠 선수 중 수입상위 1%에 해당하는 이들이 벌어들인 소득이 전체 동종업종 종사자 사업소득의 절반가량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김두관 의원 (더불어민주당·김포시 갑)이 국세청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7년 가수업종으로 소득을 신고한 2,758명 중 수입상위 1%에 해당하는 28명이 벌어들인 연간 총소득은 1365억 원으로, 전체 가수 소득의 48.7%에 해당됐다. 1인당 평균 487,500만원의 연간 소득을 올린 셈이다.

 

2015년부터 2017년까지 가수업종의 총 사업수입은 1821억 원, 총 사업소득은 7963억 원이며, 이 중 상위 1%의 사업소득은 약 절반에 해당하는 3874억 원으로 소위 잘나가는 소수의 가수가 전체 가수 사업소득의 대부분을 벌어들이고 있는 실정이다.

 

가수뿐만 아니라, 축구나 야구 등 스포츠선수의 경우 더욱 두드러지는 것으로 확인됐다.

스포츠선수의 사업매출은 매년 증가하는 추세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 간 총 59,800여 명의 선수가 총 28,839억 원의 사업수입을 벌어들였으며, 12,614억 원의 사업소득을 신고한 바 있다.

 

2017년의 경우 22,660여 명의 선수가 4712억 원의 사업소득을 신고하였으나 이 중 55%가 넘는 2,605억 원을 상위 1%, 소수의 선수가 벌어가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국세청에 따르면 사업수입 금액이란 근로, 배당, 이자, 금융수입 등을 제외한 가수와 운동선수들의 매출액 기준이며, 사업소득 금액은 매출액에서 사무실 임차료와 운전기사, 사무실 운영비용, 코디네이터 등 필요경비를 제외한 금액이다.

 

또한 가수와 스포츠 선수들은 연예기획사나 구단에서 고용한 직원이 아닌 계약관계를 체결한 개인이나 아이돌 그룹 등이다.

 

김두관 의원은 국내·외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류 연예계 스타 및 스포츠 스타는 전 세계에 우리나라를 알리며 국위선양하고 있다는 점에서 그 공을 인정받아 마땅하다고 말하며 하지만 그들의 전체 소득구조를 살펴보면 극소수의 상위 소득자가 전체 종사자 수입의 절반이상을 차지하는 소득양극화 문제가 매우 심각하다고 비판했다.


이어 김 의원은 해당 상위 소득자들은 어마어마한 금액의 연소득을 올리고 있는 만큼, 탈세 혐의 등으로 국민에게 실망을 주는 일은 절대 없어야 한다국세청은 국내·외를 거쳐 특정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사업자들의 성실납세를 위해 촘촘한 납세제도 관리 및 안내에 앞장 서야한다고 당부했다.

<3년간 가수 업종 사업소득 현황>

(, 억원)

귀속

구분

2015

2016

2017

3년합계

신고사업장 수

2,117

2,328

2,758

7,203

사업수입

금액

전 체

3,137

3,952

3,732

10,821

상위 1%

1,032 (32.9%)

1,658 (42%)

1,461 (39.1%)

4,151 (38.4%)

사업소득

금액

전체

2,162

2,998

2,803

7,963

상위 1%

945 (43.7%)

1,564 (52.2%)

1,365 (48.7%)

3,874 (48.7%)

 

<3년간 직업운동가(스포츠선수) 업종 사업소득 현황>

(, 억원)

귀속

구분

2015

2016

2017

3년합계

신고사업장 수

17,118

20,023

22,660

59,801

사업수입

금액

전체

8,494

9,578

10,767

28,839

상위 0.1%

670 (7.9%)

806 (8.4%)

1,065 (9.9%)

2,541 (8.8%)

상위 1%

2,258 (26.6%)

2,788 (29.1%)

3,461 (32.1%)

8,507 (29.5%)

사업소득

금액

전체

3,522

4,380

4,712

12,614

상위 0.1%

557 (15.8%)

705 (16.1%)

921 (19.5%)

2,183 (17.3%)

상위 1%

1,611 (45.7%)

2,087 (47.6%)

2,605 (55.3%)

6,303 (50%)

자료 : 국세청

사업수익 금액 : 근로, 배당, 이자, 금융수입 등을 제외한 가수와 운동선수들의 매출액 기준

사업소득 금액 : 매출액에서 사무실임차료, 운전기사, 사무실 운영비용 등 필요경비를 제외한 금액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박용진 의원 "유치원3법 올해 꼭 통과돼야"…국민 관심 호소
오영훈 의원,“최악의 20대 국회에서 2020년 농‧어업 1차 산업 예산 지켜내”
주승용 국회부의장, 2020년도 예산안 여수시 국비 4,816억원 통과
박성민 청년대변인 논평] 국회법을 개정해 면죄부를 얻으려는 자유한국당, 꿈에서 깨어…
이해찬 당대표, 민생경제 활력을 위한 기초단체장대표자 간담회 인사말
손금주 의원, 지역 현안 해결 위한 행안부 특교 10억 원 확보!
박완수 의원, <공직선거법 및 공수처법 제(개)정안의 위헌성과 대응방안> 세미나 개최…
유동수 국회의원,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개정안 발의
이해찬 당대표, 창업 활성화를 위한 청년과의 대화 인사말
정춘숙 의원, 서울시장 만나 수지지역 (신봉) 지하철 3호선 연장 등 건의
서재헌 상근부대변인 논평] 정상적인 공무를 수행하던 경호원에게까지 갑질을 행사하고…
서삼석 의원, ‘제20대 국회 의정대상’수상으로 의정활동 13관왕 달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