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8.5(금) 18:13
아침신문
경남
경남교육청
진주
사천
하동
남해

충남도, 일본 수출규제 대응…6개 대책반 합심

- 김용찬 행정부지사 등 6개 대책반 관련 회의 열고 대응책 마련 -
2019. 08.20(화) 16:55확대축소

(충남/아침신문)이수민기자 = 충남도는 20일 도청에서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경제위기 대응 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김용찬 행정부지사를 중심으로 총괄반, 산업대책반, 기업지원대책반 등 6개 대책반이 참여한 가운데, 그동안 추진상황을 보고하고, 향후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무역협회 통계자료에 따르면 충남의 대일본 수입비중은 전체 수입액 중 7.94%인 30억 69만 달러를 차지했다. 이 중 규제 대상 품목은 527개, 29억 7600만 달러에 해당할 것으로 예측됐다. 

  규제대상 품목에 대한 수입비중은 △철강제품 30.77% △석유화학제품 21/65% △정밀화학 10.77% △정밀기계 10.77% 순으로 조사됐다. 

  김 부지사는 “수출규제로 당장 피해가 발생한 것은 아니지만, 이번 사태의 장기화 등 불확실한 상황에서 기업의 확장적 투자 기피로 기업의 어려움이 더욱 커질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어 “피해가 우려되는 기업에 대한 현장 활동을 강화하는 동시에 기업별 애로사항에 대해 구체적으로 파악해 달라”며 “대체부품 국산화와 관련, 맞춤형으로 적극 지원하되 위험물질 등에 대해서는 안전점검을 병행해 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도는 이번 일본수출규제 사태와 관련, 정부의 유턴기업 인정 요건 완화와 연계해 해외진출기업의 국내복귀 희망 명단을 확보, 충남에 적극 유치할 방침이다.
이수민 jlms1024@hanmail.net        이수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충남도, 일본 수출규제 대응…6개 대책반 합심
충청남도, “좋은 정책으로 청소년 꿈·희망 응원”
충남 과거와 현재의 리더가 공유하는“응답하라 주.인.공”
충청남도, “시민사회단체와 더 따뜻한 충남 만든다”
충남도, '창업기업 ㈜아토이' 글로벌 생활명품에 선정
충남도, ‘범죄·교통사고 예방’ 힘 모은다
국제농기계박람회 ㈜현대금속농공, 비닐하우스 온도습도 ‘천창자동개폐시스템’ 화제…
충남도, “당진·평택항 매립지 회복 위해 ‘온 힘’”
양승조 지사, 26일 태안군 방문…“가로림만 국가정원 조성도 온 힘”
충남도 해양환경교육 활성화 본격 시동
충남도, 정부예산 확보액 사상 첫 6조 돌파
양승조 충남도지사, 대기오염물질 다량배출사업장 대표와 간담회